[설정] 더스티 덕


제작: 커스텀 기체
함급: 경수송기
승무원: 파일럿 1인
최소 요구 승무원: 1인

더스티 덕은 그다지 신뢰할 수 있는 기체는 아니었다. 간혹 우주공간에서 멈춰버릴 때도 있었고, 함급에 비해 상당히 커서 착치할 때는 그야말로 병맛의 화신이었다.

이 수송선은 나 샤다에 거주하는 팔로윅 족 출신의 딤이라는 밀수업자가 만든 것이다. 처음부터 고장이 잦았기에 딤은 이 수송선의 이름을 코멜 섹터의 나부 행성에 사는 동물의 이름을 빌어 '더스티 덕 (고물탱이 오리)'라고 지었다. 딤은 이에 대해 "오리는 날기 위해 태어난 동물이 아니야. 최소한 오래 날진 못하지"라고 입버릇처럼 말했다고 한다. 우주선을 몰 때면 딤은 자신의 딸인 아네사와 즐겨 동행했다.

아네사는 빡친 고객 한명이 딤을 뒤에서 찔러 죽인 후 더스티 덕의 선장이 됐다. 그녀는 자신을 고아 신세로 만들어버린 놈을 찾기 위해 이 우주선을 몰고 은하계의 온갖 괴상한 행성들을 헤맸다. 그러다 세핀달 행성에서 현상금사냥꾼인 랑고 텔이 한 칸티나에서 사소한 취중 싸움 중 어쩌다가 아버지의 원수를 죽였다는 소식을 듣자 아네사는 그에게 깊은 감사를 표했다. 그녀는 랑고에게 더스티 덕을  선물로 주었으며, 앞으로 그의 파일럿이 되어주겠다고 했다. 아버지지 살해범의 목에 걸어두었던 현상금을 준 것은 물론이다.

어수룩한 랑고 텔은 범죄 가문의 후계자인 캄 네일을 체포하는 일을 맡게 되었다. 둘은 더스티 덕을 타고 쉼 없이 돌아다녔지만, 인맥을 이용해 도망다니는 네일은 찾기 쉬운 상대가 아니었다. 하지만 둘은 결국 네일이 타투인에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모스 에스파에 우주선을 정박시켜놓은 채 피트 드로이드들에게 수리를 맡기고 타겟을 찾아 나섰다.

당시 타투인에는 마침 파드메 아미달라 여왕을 추격한 시스 군주 다스 몰이 와 있었다. 그는 자신의 다크아이 프로브 드로이드들을 동원해 여왕을 찾으려고 했다. 프로브 중 하나가 아미달라를 호위하는 제다이 마스터인 콰이곤 진과, 그와 동행하는 꼬마 하나를 발견했을 때 그들은 우연히 더스티 덕의 방향으로 걷고 있었다. 콰이곤은 프로브 드로이드를 박살냈고, 그들의 목적지가 더스티 덕이라고 오해한 다스 몰은 우주선에 난입해 아네사에게 콰이곤의 행방을 물었다. 이 놈의 시스가 뭐라고 말하는지 알 턱이 없는 아네사는 모른다고 대답했고, 이를 꽤씸히 여긴 다스 몰은 그녀를 도륙했다.

같은 날 밤, 캄 네일은 모스 에스파의 한 골목에서 랑고 텔을 총으로 쏴 살해했고, 그렇게 더스티 덕은 주인 없는 배가 되었다.

명령을 내릴 존재가 없어져버린 피트 드로이드들은 우주선을 수리하는 일을 영원히 계속했고, 결국 이를 완벽한 기체로 거듭나게 만들었다. 하지만 주인 없는 이 우주선은 이후 인근 지역에서 유령선으로 통하며 흉흉한 괴담 속 유물이 되어버렸다.



더스티 덕은 다시는 날지 못했다.




--------------------------------------------------

잰나의 코멘트: 스타워즈 인사이더 100호 기념으로 선정한 '스타워즈의 최고로 멋진 100가지'에서 71위를 기록한 더스티 덕입니다. 영화에서는 겉모습이 촬영까지 되었으나 삭제장면이 되어버렸고, 이후 설정이 붙여졌습니다.

by Zannah | 2010/03/31 00:01 | └스타워즈설정 | 트랙백 | 핑백(1) | 덧글(31)

트랙백 주소 : http://venator.egloos.com/tb/5282549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Life, the Univer.. at 2012/02/12 21:14

... 배는 헛들에 의해 이루어지고 있으며 이 때문에 공화국에서는 불법인 노예제도도 횡행하고 있다. ☞더 읽어보기 사람들이 타투인에 대해 잘 모르는 사실 하나 타투인의 귀신 더스티 덕 코루스칸트 (혹은 코러선트, Coruscant) 은하 공화국의 오랜 수도인코루스칸트는 하나의 도시가 행성 표면 전체를 덮고 있는 도시 행성이다. 은하계의 정치 ... more

Commented by 계란소년 at 2010/03/31 00:06
어딜 가도 민폐인 아나킨...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0:58
헐 아나킨 탓이 아닌데..ㅠㅠ
Commented by 티르 at 2010/03/31 00:20
거참 민폐 쩌네염 ㄷ;;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0:58
사실 콰이곤이..
Commented by 포스 at 2010/03/31 00:28
오오 결국 완벽한 기체로 거듭나 버렸다니 결과적으론
잘된일일지도 모르겠네요. 아마 루크시대에 유령선으로 남아있었을 것인데,
밤만 되면 드로이드들이 수리하는 소리가 들린다던가 하는 뭐그런;;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0:59
하지만 불쌍한 우주선 주인들은..ㅠㅠ
아니 전 진짜 이거 번역하면서 슬펐는데 (....)
Commented by 제노스 at 2010/03/31 00:43
이런 민폐의 제왕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0:59
콰이곤이야말로..
Commented by at 2010/03/31 00:44
왠지 슬픈 이야기군요.....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0:59
슬프죠 ㅠㅠ
Commented by 황제 at 2010/03/31 00:55
크고 아름다워....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0:59
수송선치고는 그냥 노멀한 사이즈..
Commented by Allenait at 2010/03/31 00:57
아니킨은 참..(...)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0:59
아나킨 탓이 아니여요!
Commented by JOSH at 2010/03/31 02:31
이 우주선에는 슬픈 전설이 있어....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1:00
난 전설 따윈 믿지 않아!
Commented by tenil at 2010/03/31 07:08
하여간 오리들이란 ...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1:00
오리는 날 수 없어요.
Commented by 창검의 빛 at 2010/03/31 09:31
그리고 잠들은 더스티 덕이 깨어날 때, 은하 제국은 두려움에 떨리라!
(잉?)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1:03
오오오 최종병기 더스티 덕!!
Commented by 블랙 at 2010/03/31 10:40
우주선을 완벽한 기체로 만들려면 피트 드로이드들이 계속 수리하게 하면 되는 것이군요!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1:03
음 그런데 나중에 픽업하러 오면 엄청난 비용을 청구하겠죠?
Commented by 언리쉬드 at 2010/03/31 15:39
그나저나 스타워즈의 최고로 멋진 100가지중 1위는 뭘까요
Commented by yodastreet at 2010/04/01 06:19
"제다이"입니다. 뭔가 이상한 느낌이 있지만 그 리스트 자체가 좀 그래요(...)
여기에 번역해 놓은 글이 있습니다. http://www.joysf.com/3710202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1:05
저기에 다스 밴던이 상위에 올라온 걸 가지고 저도 뭐라 한 적이 있죠.
http://venator.egloos.com/4979968
Commented by 인비지블 at 2010/03/31 21:11
무의식적으로 민폐를 끼치는 초즌원 아낙킨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1:05
그걸 종용하는 콰이곤 진..
Commented by 맑은세상 at 2010/03/31 23:59
음? 에피1에 저런장면이 있었나요??!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1:05
삭제장면입니다.
Commented by 회색흉성 at 2010/04/01 23:35
어떻게 되어 있을 지 궁금하네요.
요즘 EU계에 흐르는 밴텀대세로 보아 누군가 써먹을지도...
Commented by Zannah at 2010/04/07 01:06
근데 What's the Story로 올라온 설정은 작가들이 안 건드리는 모양입니다.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