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공화국 인물 열전] 자나루스 최고의장

고향: 코루스칸트
정치적 업적: 범 행성 자급자족안 발안
                   공화국 사략선 조합 구축
                   행성계 정치감사 위원회장 역임
정치적 라이벌: 타리스의 사레쉬 총리
                      리프트 연합
                      공화국 특무대의 가르자 장군
                      만텔리아 분리주의 운동

최고의장이란 온 은하계를 어께에 짊어져야 하는 직책이다. 의회의 긴장이 최고조에 달할 때, 그리고 행성계들이 단합 대신 분리를 택하려고 할 때, 그의 임무는 질서를 유지하는 것이다. 제국 영향권에 근접한 곳들에서 무장 봉기가 일어난다면 대중의 분노를 감수해내며 평화를 지켜야 하는 것은 바로 그의 일이다. 공화국이 그 사명을 다하지 못해 최선책에서 벗어나게 될 때, 모든 비난과 함께 사태를 정돈해야 할 책임을 짊어져야 하는 것 역시 의장이다. 막중한 짐이지만, 그는 이것을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자나루스 최고의장은 시스 제국의 등장으로 권좌에 앉기 전까지 오랜 시간동안 코루스칸트의 대표의원으로서 봉사해왔다. 코루스칸트 약탈로 인해 힘도, 지도자도 잃은 그의 고향을 다시 뭉치고 일어설 수 있게 한 것은 바로 자나루스 그 자신이었다. 이 일로 인해 인민과 의회 모두의 지지와 존경을 얻은 그는 다음 회기에서 만장일치로 최고의장으로 당선됐다. 약탈 와중에 사망한 전 의장의 후임으로.

자나루스의 취임 후 여러 해 동안 그의 단합된 지지자들은 높은 재건비에 점점 흔들리기 시작했고, 그의 군사 참모들은 치안에 대해 보다 강경한 대책을 내놓길 거부하는 자나루스에 대해 지쳐가고 있었다. 그러나 자나루스의 의지는 언제나 공화국의 핵심인 자유와 정의, 자치에 있으며 그는 이러한 가치들을 지키는 것이 시스 제국의 흉포한 폭정으로부터의 방어보다 더 중요하다고 믿고 있다.

----------------------------------------------------------

역대 최고의장들 중에서 비쥬얼 면으로는 제일 선량해 보이는 듯. 다들 어딘가 한군데씩 음험한 구석이 있는 듯 했던 타 의장들과 비교해볼 때 저건 현자급 얼굴이네요. 제다이라고 해도 믿을 듯.

정치적 라이벌을 보면 가르자 장군이 있는데, 혹시 기억 안 나시는 분들을 위해 다시 한번 보여드리자면 바로 이 할망구입니다. 가르자는 시스가 아닐까 싶을 정도의 무자비한 강경주의자인 데 반해 자나루스는 착해빠진 이상주의자다보니 둘이 삐꺽거리지 않을래야 않을 수가 없을 듯. 당장 생긴 것만 봐도 가르자의 포퐁 아가리 배틀에 밀리는 불쌍한 할아버지 삘이네요. 지못미.

오라베쉬 암호를 번역해보면 '코렐리아로의 열쇠', '위험한 친구들'이란 말이 나옵니다. 여전히 뭔 뜻인지 알쏭달쏭. 이런 떡밥들이 게임에서 모두 밝혀질 것이라니 기대됩니다.

by Zannah | 2011/01/16 21:50 | 별들의 전쟁 | 트랙백 | 덧글(12)

트랙백 주소 : http://venator.egloos.com/tb/5468159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Allenait at 2011/01/16 21:53
허. 진짜 옆에 광검 차고 있어도 어색하지 않을것 같네요
Commented by Zannah at 2011/01/17 01:43
마침 옷도 뭔가..
Commented by 니요 at 2011/01/16 21:58
최고 의장이 전부 남자인걸보면 스타워즈도 꽤나 남성 중심적인거 같네요
Commented by Zannah at 2011/01/17 01:44
아무래도 싸움 위주의 작품이다보니까 남자가 많죠. ㅎㅎ 하지만 최고의장 중에 몬 모스마나 레아 오르가나처럼 여자도 있습니다.
Commented by applef at 2011/01/17 04:40
사실 저도 그점이 좀 많이 아쉽습니다.
Commented by 인비지블 at 2011/01/18 01:55
구공온 시대의 그랜드 마스터는 여자기도 하고요.
Commented by Zannah at 2011/01/25 00:28
여성캐릭터가 많이 나오는 건 미국이 일본을 본받아야 함. (?!)
Commented by applef at 2011/01/25 07:25
아니 그건 좀(....)
Commented by applef at 2011/01/16 23:19
오오 제뻬또!

삐노끼오!!! 거짓말을 하면 안돼!
Commented by Zannah at 2011/01/17 01:44
으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 분 센스 ㅋㅋㅋㅋ
Commented by 포스 at 2011/01/16 23:32
헐 진짜 제페토 닮은것 같기도;;;

근데 사략선 조합을 구축한 사람이 저런 온화한 이미지라니...
Commented by Zannah at 2011/01/17 01:45
Privateer인데 마땅한 단어를 찾기 어렵더군요. -_-;;
아무튼 부정적 의미로 쓴 단어는 아닙니다.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